UPDATE. 2019-06-17 01:21 (월)
전주 금암광장 교차로에 분수공원 생긴다
전주 금암광장 교차로에 분수공원 생긴다
  • 최명국
  • 승인 2019.05.23 20:09
  • 댓글 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5월까지 9억원 들여 옛 분수대 복원
원형 벤치와 경관 조명도 설치
금암동 일대 되살리는 부흥 신호탄으로 기대
전주 금암광장 분수공원 상상 이미지. 사진제공= 전주시
전주 금암광장 분수공원 상상 이미지. 사진제공= 전주시

전주시가 금암광장 교차로에 옛 분수대를 복원하고 빗물을 이용한 정원도 만들기로 했다.

전주시는 오는 9월부터 내년 5월까지 총 9억원을 들여 금암광장 교차로 일원에 분수정원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시는 팔달로 상가 쪽으로 옮겨지는 교통섬에 옛 금암분수대를 복원하고, 빗물을 이용한 정원을 만들어 전주한옥마을과 구도심의 상징 관문으로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금암분수정원에는 △옹달샘 분수 △도래도래샘터 △원형 벤치 △경관 조명 등을 설치하고 팔배나무, 윤노리나무, 꽃아그배나무, 때죽나무 등을 식재할 예정이다.

한때 전주의 명소이자 교통과 상권의 거점이었던 금암광장 분수대는 금암동 일대를 되살리는 부흥의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시는 실시설계와 예산 확보를 거쳐 오는 9월부터 공사에 들어갈 계획이다. 내년 상반기 중으로 공사를 모두 마무리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지난해 11월부터 복잡했던 교통구조의 금암교차로를 5갈래에서 4갈래로 개선하고, 기린대로와 가리내로 간 서로 좌회전이 가능하도록 교통체계를 개선했다.

이에 따라 교통 신호주기가 25초 정도 짧아져 금암광장뿐만 아니라 진북광장 등 주변 교차로에서 교통혼잡이 일부 개선되는 효과를 낸 것으로 확인됐다.

김종엽 전주시 생태도시국장은 “민선 7기 역점 사업인 천만그루 정원도시 만들기와 발맞춰 인간과 자연이 공존하는 아름다운 정원도시 전주를 대표하는 분수정원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ㅋㅋ 2019-05-25 13:35:17
사고가 있어 몇일 버스나 택시를 이용해보니
교통비 장난 아니더라 정말 전주가 클려면
물가잡고 지하철이나 대중적인 교통수단이 필요하다

ㅇㅇ 2019-05-25 12:54:29
도로를 넓히는것도 좋은데
육교나 지하도 만들어 대비해라
교통편이 한쪽으로만 치중해 있어 약자들에게 불리하다
김승수 시장은 전주 지하철 뚫는데 승부를 걸어라

아중리 2019-05-24 17:33:23
10차선 도로 만들면 교통약자들은 어떻게 건너냐 육교라도 놓는게 맞지않냐
사람이 먼저다 차가 먼저가 아니고

덕진시장 2019-05-24 17:31:18
덕진만 전주시민이냐............... 무슨 이상한 개발을 다 덕진에다가만해............
전주역 앞에도 교통체증때문에 잘가는길 돌아간다 에라이

달리자 2019-05-24 14:40:20
이미 수명이 다한 크기만 대따 큰 분수대였지. 이렇게 공원 형식으로 분수대, 쉴곳 만들어 놓으면 좋구만, 뭘.. 전주가 천천히 걷는 도시가 되게끔, 그러려면 광역 교통망은 좀 확충해보자. 이제 대구 지하철 처럼 고가철로로 경전철 좀 놔보자. 자가용 없으면 살기 힘든 도시가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