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7 11:58 (목)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역시, 쉽지 않을 ‘올 여름’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역시, 쉽지 않을 ‘올 여름’
  • 기고
  • 승인 2019.05.26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본격적인 여름을 코앞에 두고, 기상청에서 올 여름철(6월~8월) 날씨 전망을 했다.

전반적인 여름 날씨를 정리하면, 지난해만큼 40도를 넘나드는 강도 높은 폭염은 아니지만, 기온이 대체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전망하는 가운데, 기온의 변동성이 클 것으로 보고 있다.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는 8월에는 북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폭염을 식혀 주기는 하겠지만, 지역적으로 대기불안정에 따른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도 엿보고 있다.

또한 장맛비는 평년보다 조금 늦게 시작되기는 하겠지만, 상층 한기의 영향을 일시적으로 받을 때가 있을 것으로 보고, 도 남서쪽에서 저기압이 자주 통과하면서 곳곳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