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5 22:02 (화)
임실문화원, 지역특화 프로그램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추진
임실문화원, 지역특화 프로그램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추진
  • 박정우
  • 승인 2019.05.27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가 공모한 ‘2019 지역특화 프로그램 문화가 있는 날’에 임실문화원이 선정돼 오는 10월까지 행사를 추진한다.

임실문화원 최성미 원장은 “이번 선정에 힘입어 오는 10월까지 5회에 걸쳐 문화가 있는 날 행사를 갖는다”고 밝혔다.

‘치즈! 문화로 숙성, 예술로 성숙! 雲水 좋~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행사는 임실문화원과 상성마을 일대에서 진행된다. 문화숙성 콘셉트로 5월에는 치즈로 시작하고 6월에는 마을과 8월에는 농촌, 9월 역사에 이어 10월에는 자연을 테마로 펼쳐진다.

내용은 공연과 전시를 비롯 인문학 강연과 다큐영화제, 상성마을투어 및 체험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문화원은 임실의 대표적 상품인 치즈의 이야기를 문화와 예술적 접근으로 지역민이 향유하는 문화가 있는 날을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또 지속적인 지역문화콘텐츠 개발의 선순환 구조를 마련해 임실지역 특유의 문화예술 도시 조성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한편 5월 문화가 있는 날은 오는 29일 오후 2시부터 8시까지 임실문화원과 상성마을 일대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