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1 00:00 (금)
부안군, 바다의 날 맞아 해안 정화활동
부안군, 바다의 날 맞아 해안 정화활동
  • 홍석현
  • 승인 2019.06.02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제24회 바다의 날을 기념해 지난달 31일 관내 해양수산 분야 유관기관·단체와 지역 어업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해안 정화활동과 치어방류 등 푸른바다 가꾸기 행사를 펼쳤다.

참가자들은 변산면 궁항 연안과 이순신 세트장 주변의 폐스티로폼과 폐어구 등 각종 해양쓰레기 3톤을 수거하고 감성돔 수산종자 22만7000마리를 연안에 방류했다.

부안군은 연안해역의 감소하는 수산자원 회복을 위해 수산종자 방류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는 총 8억5000만원의 예산을 투자해 해면어종 6종(감성돔·넙치·조피볼락·꽃게·쥐치·해삼)과 내수면어종 4종(뱀장어·동자개·붕어·자라) 등 약 289만5000마리를 방류할 예정이다.

군은 해안 환경이 항상 깨끗하게 유지·관리될 수 있도록 청소를 정례화하고 폐기물 무단투기 사례를 근절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