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5 16:31 (화)
[21대 총선 누가 뛰나] 정읍·고창 : 4선 도전 유성엽 의원 맞설…민주당 권희철·윤준병 경쟁
[21대 총선 누가 뛰나] 정읍·고창 : 4선 도전 유성엽 의원 맞설…민주당 권희철·윤준병 경쟁
  • 임장훈
  • 승인 2019.06.02 20:3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희철, 유성엽, 윤준병
권희철, 유성엽, 윤준병

정읍·고창 선거구에서는 3선 의원으로 민주평화당 원내대표에 당선된 유성엽 의원의 수성 여부가 관심이다.

더불어민주당에서 공천한 후보들이 지난 18대·19대 무소속에 이어 20대 총선에서 국민의당 후보로 출마한 유성엽 후보에게 밀리면서 다가오는 21대 총선에서는 승리할 수 있는 후보를 찾아 내세우겠다는 민주당내 분위기가 감지되고 있기 때문이다.

민주평화당 유성엽 원내대표가 내년 총선에서 4선 고지에 올라서면 전북정치권의 대표 주자로 발돋움 할 수 있을 것으로 지역 정가에서는 분석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사고위원회로 지정된 정읍·고창 지역위원장 공모에는 윤준병 전 서울시 행정제1부시장과 권희철 민주당 미세먼지대책 특별위원회 부위원장이 신청했다.

지역위원장 복수 신청 지역은 6월 중순까지 선임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유성엽 의원의 대항마가 누가 될 것인지에 촉각이 모아지고 있다.

지역 정치권에서는 윤준병 전 서울시 부시장의 행보에 주목하고 있다. 유성엽 의원과는 전주고 동기동창에 서울대 졸업, 행정고시, 공직생활까지 같은 길을 걸어서 맞대응 할 수 있는 경력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도 나온다. 이에 대해 작년부터 얼굴 알리기에 분주하게 뛰었던 권 부위원장 측에서는 막판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ㅈ 2019-06-03 13:49:53
유성엽도 만만치 않은사람이다. 무소속으로 두번출마해 당선될정도면 당적 상관없이 개인기로 밀고나간다. 윤준병씨랑 같은 전주고 동창인데다가 행정고시해서 서울시부시장까지 한 사람이라 박원순 서울시장쪽 사람이라고 들음. 참고로 정읍은 김원기 이후로 민주당 인물이 없긴하지. 18,19대때 붙었던 장기철씨는 중량감이 저조했고, 20대때 하정열씨도 마찬가지였고, 고창과 같은선거구로 묶이면서 이강수 전 군수한테 고창에서는 밀렸지. 유성엽의원 만만치 않은 상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