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9 09:38 (금)
진안군, 10월까지 여름철 농업재해대책 상황실 운영
진안군, 10월까지 여름철 농업재해대책 상황실 운영
  • 국승호
  • 승인 2019.06.03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각종 자연재해로 인한 농업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올여름에도 재해예방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다. 기간은 오는 10월까지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여름은 예년에 비해 강수량이 적고 기온이 높아 폭염을 동반한 무더운 날씨가 지속될 것으로 관측된다. 이에 따라 군은 상황실을 운영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집중호우·태풍·폭염 등으로 인한 농작물·가축·농업시설물에 대한 재해를 선제적으로 대응한다. 재해가 발생할 경우엔 응급 복구 및 지원 등을 신속히 수행한다. 기상특보 발령 시엔 근무 형태를 즉시 비상체제로 전환한다.

이와 함께 군은 농가들에게 태풍 또는 집중호우 등 여름철 재해 유형별 농작물 관리요령을 숙지시키고 가축사육 및 시설관리 요령도 홍보 및 지도한다.

군은 총액의 95%를 지원하고 있는 농작물 재해보험에 최대한 많은 주민이 가입할 수 있도록 집중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자연재해로 인한 농가 경영불안을 해소하고 소득안정을 위해서다.

군 관계자는 “각종 재해에 대비할 수 있는 농작물 관리요령 및 예방 대책을 적극 홍보하고 피해 발생 시 신속한 응급복구를 실시해 2차 피해를 최소화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