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9 09:38 (금)
예수병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 6회 연속 1등급
예수병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 6회 연속 1등급
  • 최정규
  • 승인 2019.06.04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예수병원(병원장 권창영)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의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서 6회 연속 1등급을 획득했다고 4일 밝혔다.

심평원이 공개한 ‘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는 지난 2017년 10월부터 같은해 12월까지 병원급 이상 요양기관 839곳에서 19종류의 수술을 받은 만 18세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평가에서 예수병원은 96.5점으로 전체 평균 79.5점, 종별 평균 84.2점에 비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위 수술, 자궁적출술, 갑상선수술이 100점, 백내장 수술 99.5점, 유방수술이 99.3점을 받아 적절한 항생제 사용으로 환자중심 치료를 실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는 수술 시 기준에 부합하는 항생제를 적절한 기간 동안 사용하도록 유도함으로써 수술부위 감염 예방 및 항생제 오·남용 개선을 위해 2007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