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8 00:02 (목)
새만금 재생에너지 국가종합실증연구단지 연구용역 본격화
새만금 재생에너지 국가종합실증연구단지 연구용역 본격화
  • 최명국
  • 승인 2019.06.06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개발청, 착수보고회 열어
오는 10월까지 진행, 기본개념과 추진 전략 수립

새만금 재생에너지 산업의 경쟁력을 높일 거점으로 꼽히는 국가종합실증연구단지 조성을 위한 연구용역이 본격 추진된다.

새만금개발청은 지난 5일 서울 새만금투자전시관에서 ‘새만금 재생에너지사업 국가종합실증연구단지 구축’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오는 10월까지 진행되는 이 용역은 지난해 10월 새만금 재생에너지 비전 선포의 후속 조치로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된다.

용역기관인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은 새만금을 국내 재생에너지산업의 경쟁력을 높일 거점으로 조성하기 위해 국가종합실증연구단지의 기본개념과 추진 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다.

이날 외부전문가로 참석한 원장묵 한양대 교수는 “국가종합실증연구단지의 목적과 기능을 명확히 하고 주변 산업과 연계한 산업생태계 조성 방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양오봉 전북대 교수는 “새만금에 국가 차원의 실증연구단지를 구축하기 위해선 독일의 프라운호퍼 연구소, 미국의 NREL 사례를 참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유희숙 전북도 혁신성장산업국장은 “태양광, 풍력, 수소뿐만 아니라 스마트그리드, 친환경 교통, 바이오 농생명 등 다양한 실증을 통해 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