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1 00:00 (금)
전북농관원 퇴직 농산물 검사관, 영세 양곡도정업 쌀 품질관리 지도
전북농관원 퇴직 농산물 검사관, 영세 양곡도정업 쌀 품질관리 지도
  • 박태랑
  • 승인 2019.06.09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북지원(원장 정수경, 이하 전북농관원)은 퇴직공무원을 활용하는 인사혁신처 주관 ‘퇴직공무원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영세 양곡도정업 쌀 품질관리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전북농관원은 수십 년의 정부관리양곡 검사 경력과 전문성을 갖춘 농관원 검사관 출신 퇴직공무원 1명을 공모절차에 따라 선발해 쌀 품질관리 전문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전문위원은 오는 12월까지 전북 도내 각지의 영세 도정업체 약 292개소를 대상으로 연 3회 주기적으로 직접 방문해 지도할 계획이다.

사업에 참여하는 쌀 품질관리 전문위원은 고령 또는 영세 양곡도정업주를 대상으로 쌀 표시사항, 품위(등급)검사 방법 실습 교육, 양곡관리법령 등 가공·영업자가 준수해야 하는 법령 등을 지도한다.

전북농관원 관계자는 “퇴직공무원 사회공헌사업이 공무원 재직 중 쌓은 전문성과 경험을 살려 퇴직 후에도 사회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좋은 사례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지원사업을 통해 국산 쌀 고품질화를 촉진하고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