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4 00:53 (수)
전북도, 지방도 교량 15개교 내진보강공사 추진
전북도, 지방도 교량 15개교 내진보강공사 추진
  • 김윤정
  • 승인 2019.06.09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지방도 내진보강 사업에 돌입했다.

도는 지난 7일 도민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지진화산재해대책법에 따라 공공시설물 내진보강 중장기계획을 조기 수립했다고 밝혔다. 도는 앞서 내진설계가 미반영 교량에 대해 내진성능평가 등을 실시하고, 이 중 내진성능이 입증되지 않은 112개소를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제2단계 사업에 돌입해 도내 48개교에 98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도는 우선순위에 따라 15개교 48억 원을 우선 투자하고, 연말까지 사업을 마무리 할 계획이다.

내년부터 오는 2021년부터 추진할 예정인 33개교에 대한 내진보강사업은 부족한 재원마련에 주력할 방침이다.

김정주 전북도 도로관리사업소장은 “2021년에 내진보강사업을 완료하는 것을 목표로 예산확보와 사업추진에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