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4 00:53 (수)
여권, 내년 총선전략 PK 중점…‘전북 홀대론’ 확인되나
여권, 내년 총선전략 PK 중점…‘전북 홀대론’ 확인되나
  • 김세희
  • 승인 2019.06.11 20:13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부산울산경남 지역에 인적 정책적 물량 공세
문 대통령, 10일 한-핀란드 정상회담 부산-헬싱키 직항 신설 논의
이해찬 당 대표, 9일 김경수 경남지사 독대…“아낌없는 지원”
군산조선소 가동중단 등 경제위기 처한 전북과 다른 양상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이 21대 총선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부산·울산·경남(PK) 지역을 ‘각별히 챙기고 있는’ 모습과는 달리 텃밭인 전북은 ‘홀대론’이 고개를 들고 있다.

최근 PK지역과 전북 모두 조선업·제조업 분야의 경기 침체 직격탄을 맞았다. 이런 가운데 정부와 민주당이 PK지역에 인적·정책적·물량 공세를 쏟아 붓고 있다. 반면 전북의 경제악화 상황을 해결하기 위한 구체적인 계획이나 가시적 성과는 나타나지 않고 있다.

핀란드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0일(현지 시각)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부산~헬싱키 간 직항 노선 신설에 합의했다. 김해공항과 유럽을 잇는 직항 노선 신설은 영남권 주민들의 숙원사업이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부산에서 출발하는 유일한 유럽 노선이 신설돼 영남권 주민들의 여행 편의 증진과 지방공항 활성화를 촉진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5일 ‘환경의 날’ 기념식 및 수소시내버스 개통 행사 참석차 경남 창원을 찾았다. 신산업으로 꼽히는 ‘수소차 산업’ 육성 의지를 강조하기 위한 일정이었지만, 동시에 조선업·제조업 경기 침체의 직격탄을 맞고 있는 경남 지역경제에 청사진을 제시한 행보로 해석됐다.

이해찬 당대표도 PK지역 민심잡기에 공을 들이고 있다. 이 대표는 지난 9일 서울 마포구의 한 식당에서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만나 경남 조선업 활성화, 제조업 혁신 등에 대한 얘기를 나눴다. 이해식 대변인은 이날 “이 대표가 김 지사에게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 5일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해 부산·울산 지역구 의원들과 2차 공공기관 이전문제를 중요하게 다룬 것으로 알려졌다. 혁신도시 시즌 2를 맞아 전북이 공을 들이고 있는 알짜 금융기관들이 PK로 집중 이전할 개연성이 높아진 셈이다.

반면 전북의 경제악화 상황을 해결하기 위한 특단의 대책은 나오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군산국가산업단지조선협의회에 따르면 지난 2017년 7월 군산조선소가 가동중단된 이래 전체 협력업체 86개사 가운데 62개사(72%)가 연쇄부도를 맞았으며, 협력업체 근로자 5250명 가운데 4859명(93%)은 실업자가 됐다.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통계를 살펴봐도 2년 전에 비해 군산인구는 4401명 줄었다. 지역경제 붕괴가 인구유출로 이어진 셈이다.

이런 상황이지만 청와대와 정부여당은 “전북을 살리겠다”는 말만 되풀이했을 뿐, 2년 넘게 대안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정부가 지난 4월 산업경쟁력강화 관계장관회의를 통해 발표한 ‘조선산업 활력제고 방안’에도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의 재가동 대책은 없었다.

여기에 ‘전북 제3금융중심도시’조성사업도 부산 정치권과 상공인 등의 반대로 사실상 무산된 상황이다.

지역 정치권 관계자는 “청와대와 집권여당이 조선업이나 자동차 산업 등 침체를 겪고 있는 PK지역 지원을 충분히 논의할 수는 있지만 상대적으로 전북에 대한 지원책은 너무 약하다”며 “낙후되고 피폐한 전북 경제에 대한 대안도 적극적으로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민주당 전북도당과 현역 의원들은 ‘전북 홀대론’에 대해 지역감정을 조장한다는 주장대신 전북몫 챙기기부터 신경써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9-06-12 01:49:24
아니 땐 굴뚝에 연기 날까!
도민들도 여론에 휩쓸리지 말구
지역구 의원의 공약을 따져보고 실천할수 있는 사람만 뽑자
문딩이처럼 색깔만 보구 뽑았다 지금의 전북이다

ㅇㄹㅇㄹ 2019-06-11 20:54:21
표로 심판해야 한다
전북을 오히려 겁박하년 표 줄 고라 생각한다
전북을 물로 보는 오만 방자한 생각이다
지차체장이나 민주당 전북은 막대기냐?
요구해라

도민 2019-06-11 21:58:42
도민들이여 다시 한번 대안 정당 찾고 지자체 단체장 몰표로
거만한 깃대 꽃은 파란당 심판하자 정의당은 전북의 모든 지역에 출마해라

전북 2019-06-12 07:50:23
제 2의 동학혁명이 일어나야, 전북이 산다! 누구 하나 전*북을 챙기는 대*통령이 없구만! 그러나 이제 곧 전주와 전북이 발전 할 수있는 기회는 반드시 온다!

전북인 2019-06-11 23:08:24
민주당 절대 안 뽑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