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16 16:40 (일)
전북TP, 도내 3D프린팅 산업 활성화 위해 업무협약 체결
전북TP, 도내 3D프린팅 산업 활성화 위해 업무협약 체결
  • 박태랑
  • 승인 2019.06.13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테크노파크(원장 강신재)는 13일 3D프린팅융복합산업협의회, 한국델켐(주), ㈜퓨전테크놀로지, ㈜태성에스엔이, 프로원테크 등 4개 기업과 3D프린팅 산업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맺은 4개 기업은 도내·외 3D프린팅 연계 적층제조설계디자인관련 기술·연구개발·설계기술·교육 등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기업으로, 적층제조기술을 위한 설계(Design for Additive Manufacturing) 분야의 도내 3D프린팅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적층제조기술을 위한 설계는 기존 생산, 제조현장 가공 기술을 위한 설계가 아닌 3D프린팅 기술의 장점을 극대화할 수 있는 가공 설계 기술로 부품 경량화, 복수 부품 단일화가 가능하다.

3D프린팅융복합산업협의회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디자인 적층 제조 관련 분야 기술지원의 업무협력, 유관기관 간 연구개발, 기술자문, 공용장비활용과 운영 등 협력체제 확립, 설계기술과 교육협력, 기술세미나 등을 통한 업무협력 그리고 기타 상호간 3D프린팅 산업 발전에 관한 사항 등을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강신재 원장은 “현재 전북의 생산·제조산업 분야에 적층제조기술이 기존 공정들과 자연스럽게 융복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