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1 00:27 (일)
부안서 전북 시장·군수협의회 개최
부안서 전북 시장·군수협의회 개최
  • 홍석현
  • 승인 2019.06.16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 7기 1차년도 제6차 전라북도 시장·군수협의회가 지난 14일 변산면 모항해나루가족호텔에서 개최됐다.

이날 회의에서는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해 전북 시장·군수가 참석했으며, 협의회장인 황숙주 순창군수의 개회사에 이어 권익현 군수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전국 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추진사항과 각 시·군별 주요안건 및 홍보사항을 논의했다.

안건으로는 시·군 협력사업 도비 분담률 개선, 지역상권 보호를 위한 준대규모점포 입점 관련 법령 개정, 대도시권 광역교통관리에 관한 특별법 개정, 재난관리자원 공동활용시스템 협조체계 강화, 3~4월 이상 저온피해 농업 재해 국·도비 지원, 무허가축사 적법화 관련 추가신청 및 유예기간 연장, 불법 건축물 양성화를 위한 농지 관련 양성화 지침 확대, 농어촌 체험관광 활성화를 위한 도농교류법 개정 촉구, 시간선택제채용공무원 처우 개선, 농어촌지역 주민 주택 농지 부담금 감면 등이 논의됐다.

부안군에서는 지역현안으로 격포~위도~식도간 연결도로 건설공사, 상왕등도 연안항 조속 개발, 새만금 공사에 따른 비산먼지 발생지역 지원을 건의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환영사를 통해 “오늘 회의가 전북 공동 발전을 위하고 시·군 상호간 소통 및 상생을 위한 뜻깊은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