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1 00:27 (일)
원광대 산하 3개 병원, 2019년 의·한 협진 시범사업 우수기관 선정
원광대 산하 3개 병원, 2019년 의·한 협진 시범사업 우수기관 선정
  • 엄철호
  • 승인 2019.06.16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과대학 산본병원, 장흥통합의료한방병원, 한의과대학 광주한방병원

원광대 산하 의과대학 산본병원, 한의과대학 광주한방병원, 장흥통합의료한방병원 등 3개 병원이 2019년 의·한 협진 시범사업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우수사례 기관 또는 우수 기관으로 각각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주관하는 의·한 협진 시범사업은 진료협력체계를 갖춘 의·한 협진의료기관을 중심으로 의·한 의료기술 발전 및 의료서비스 향상 등을 도모하고, 지속 가능한 의·한 협진 모형 구축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번 경진대회에서 원광대 의과대학 산본병원은 강형원 교수(한방신경정신과)가 발표한 ‘치매 의·한 협진 표준임상경로(Critical Pathway) 개발 및 적용 사례 보고’가 우수사례 부문 최우수상을 받았으며, 장흥통합의료한방병원은 우수사례 부문 장려상을 수상했다.

원광대 광주한방병원은 의·한 협진 시범사업 우수기관 부문 우수상에 올랐다.

한편, 강형원 교수는 수상 소감에서 “그동안 저희 병원의 장점인 의사·한의사의 상호존중과 신뢰를 기반으로 치매 의·한 협진의 결실을 이룬 것 같아 기쁘고, 함께 참여한 의료진과 병원 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다른 질환에 있어서도 의·한 협진이 더 확대돼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