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1 15:29 (일)
농어촌公 전북본부, 농지연금 올해 70억 원 신규 추진
농어촌公 전북본부, 농지연금 올해 70억 원 신규 추진
  • 박태랑
  • 승인 2019.06.17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전북지역본부(본부장 이강환)는 올해 317농가에 농지연금 70억 원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농지연금은 농업외 소득이 없는 농업인들의 안정적인 노후생활 자금을 보장하기 위해 도입된 사업으로, 가입자가 사망해도 배우자가 계속 연금을 받을 수 있다.

농어촌공사 전북본부에 따르면 지난 15일까지 농지연금에 신규로 가입한 농가는 194농가에 30억 원 규모로, 가입은 예산이 소진될 때까지 가능하다.

농지연금은 가입 시 농지를 담보로 자금을 지원받게 되며, 가입만료 후 해당 자금을 갚아가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농지연금에 가입된 6억 원 이하 농지는 재산세가 전액 감면되는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연금 신청은 도내 해당 시·군 지사 농지은행부를 방문하거나 국번 없이 1577-7770에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