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6 17:16 (화)
군산시-세아베스틸-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나눔 협약
군산시-세아베스틸-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나눔 협약
  • 이환규
  • 승인 2019.06.18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외계층을 위한 아름다운 기부가 경제 위기를 겪고 있는 군산지역에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군산시는 18일 ㈜세아베스틸·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활성화를 위한 ‘2019년 희망나눔 지역복지’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세아베스틸은 여름나기 성품으로 선풍기 250대·여름이불 250채를 기탁하는 한편 군산의 복지시설 등에 2억원을 후원하기로 했다. 기탁된 성품은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역 내 어려운 이웃에 전달될 예정이다.

세아베스틸은 매월 무료급식소를 찾아 후원품(쌀 및 후식) 지원과 함께 배식봉사활동을 실천하고 있으며, 복지시설 위문과 동행 나들이, 시설아동을 위한 산타데이 행사, 취약계층 명절 지원 및 여름·겨울나기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희망나눔 세아러브하우스’를 통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저소득가정의 주거환경을 개선할 계획이다.

송영환 세아베스틸 지원본부장과 김태완 노조위원장은 “노사가 서로 협력해 지역민과 함께 숨 쉬고 성장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과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으로 거듭 나겠다”고 밝혔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기업의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은 어려운 이웃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라며 “민ㆍ관 협력 사업이 더욱 활성화돼 소외된 이웃을 보듬는 따뜻한 사회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