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9 15:48 (금)
전북대병원, 발달장애인 거점병원 선정
전북대병원, 발달장애인 거점병원 선정
  • 최정규
  • 승인 2019.06.18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병원이 발달장애인 거점병원으로 선정됐다.

전북대병원은 18일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 지정’에 최종적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선정하는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 지정은 발달장애인의 체계적인 의료이용과 의료서비스에 대한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행동문제에 대한 전문적 치료를 위해 지난 2016년 한양대병원과 양산부산대학교병원이 처음 지정돼 운영됐다.

하지만 서울과 부산지역을 제외한 지역에는 발달 장애인 거점병원이 없어 형평성문제가 제기되자 복지부는 최근 전북대병원, 강원대병원, 충북대병원, 인하대병원 등 4곳을 추가로 선정했다.

전북대병원은 행동치료 전문가 등 인력을 확보하고, 치료실·관찰실 등 행동발달증진센터 운영에 필요한 시설을 구비하여 올해 하반기에 개소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