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9 15:48 (금)
전북 선도기업 CEO 한 자리에
전북 선도기업 CEO 한 자리에
  • 최명국
  • 승인 2019.06.18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경영자 혁신살롱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강연, 지정서 수여식 등
18일 전주 아름다운컨벤션에서 열린 전북 선도기업 최고경영자 혁신살롱에서 이원택 전북도 정무부지사를 비롯한 기업인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전북도
18일 전주 아름다운컨벤션에서 열린 전북 선도기업 최고경영자 혁신살롱에서 이원택 전북도 정무부지사를 비롯한 기업인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전북도

전북지역 선도기업 최고경영자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전북도는 18일 전주 아름다운컨벤션에서 이원택 도 정무부지사, 선도기업 및 도약기업 최고경영자, 유관기관장 등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 선도기업 최고경영자 혁신살롱’을 열었다.

이날 선도기업 대표자협의회장인 대우전자부품㈜ 서준교 대표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의 강연, 올해 신규 선도기업 및 도약기업에 대한 지정서 수여 등이 진행됐다.

올해 신규 선도기업은 제논전장㈜·동서콘트롤㈜·㈜세움 등 총 24개사다.

2010년부터 시행된 선도기업 육성 사업은 기업 맞춤형 지원을 통해 해당 기업의 매출 증가와 고용 창출을 끌어내는데 이바지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특히 올해 선도기업 전 단계인 도약기업 육성 사업을 통해 ㈜피치케이블, 메타로보틱스㈜, ㈜천년누리푸드 등 15개사가 도약기업으로 선정됐다.

전북 중소기업 성장사다리의 핵심 사업인 선도·도약기업에 선정되면 기술개발 지원, 마케팅, 컨설팅, 교육훈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이원택 전북도 정무부지사는 “현 정부가 일자리를 최우선 정책기조로 추진하고 있는 만큼, 선도기업이 지역 경제 성장, 수출 활성화에 앞장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