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9 15:48 (금)
이개호 농식품부장관 “한농대 분교 반대, 혁신도시 건설 취지 역행”
이개호 농식품부장관 “한농대 분교 반대, 혁신도시 건설 취지 역행”
  • 이강모
  • 승인 2019.06.18 20:18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안호영 전북도당 위원장, 이 장관과 전화통화에서 확인
한국농수산대학 전경. 전북일보 자료사진
한국농수산대학 전경. 전북일보 자료사진

속보=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이 한국농수산대학 분교에 사실상 반대 입장을 공식화한 것으로 알려졌다.(본보 18일자 1·2면 참조)

더불어민주당 안호영 전북도당 위원장은 지난 17일 한국농수산대 설치법 개정안 발의 및 분교 문제와 관련해 이개호 장관과 전화통화를 통해 전북지역 반발 움직임 등의 정서를 설명한 뒤 이 장관의 입장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전화통화에서 “한농대 분교 추진은 현재로서 검토될 수 없는 상황이며, 혁신도시 건설 취지에 역행하는 실정으로 (나는) 사실상 반대”라는 입장을 표명했다는 게 안 위원장의 설명이다.

안 위원장은 “자유한국당이 이번 한농대 분교 추진을 위한 주장을 하고 있지만 전북 도민들의 반대 여론이 극대화 되고 있는 상황 역시 이 장관이 한농대 분교 반대 입장을 보이는 한 요인”이라고 말했다.

이어 안 위원장은 “한농대 분교를 주장하는 자유한국당 주장의 이면에는 총선을 겨냥한 지역 감정을 조장하는 행태를 숨기고 있는 것”이라며 “농생명산업의 수도인 전북의 근간을 흔들려는 정치적 전략이며, 한농대 설립의 근본과 혁신도시 건설 취지를 저해하려는 행위”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민주당 전북도당은 농식품부 장관의 한농대 분교 반대 입장이 명확한 만큼 향후 전북도민과 함께 한농대 분교 추진을 원천적으로 저지해 나가겠다는 입장이다.

한편 지난 12일 자유한국당 최교일 국회의원(경북 영주·문경·예천)이 영남 분교를 설치하기 위한 한국농수산대학설치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했고, 전북도를 포함한 지역 여야 정치권은 즉각적인 반발 성명을 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ㅎㄹㅇ 2019-06-19 18:19:46
결국 줄걸 ㅋㅋㅋ 병.신들. 아마 이때도 전남도 광주애들은 손가락 빨면서 지켜 볼거다. 아니 영남이랑 그때 처럼 뒤통수 치고 뭐 하나 얻어 먹으려고 하겠지. 그냥 전라북도 정치인들은 다 자결 하는게 낫다고 본다.

경상도가 2019-06-19 16:45:28
힘이 너무세다 그렇게 될 것 같다 이개호라도 안된다.

전북 2019-06-19 07:39:04
믿을 것들이 하나도 없다! LH 빼았기고,,아직도 정신 못차렸냐? 죽음을 각오하고,전북발전에 최선을 다해라!

ㅇㄹㅇㄹ 2019-06-18 23:43:54
누가 믿겠나? 농림수산식품부와 농수산대가 분할 여지를 준거 아닌가?
뉴스에 나오니 한발 빼나 보네
웃음만 나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