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9 20:43 (목)
진안 원연장마을 꽃잔디동산, 진안사랑장학재단에 장학금 기탁
진안 원연장마을 꽃잔디동산, 진안사랑장학재단에 장학금 기탁
  • 국승호
  • 승인 2019.06.19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 진안읍 원연장마을 진안꽃잔디동산(대표 이강숙)이 지난 18일 지역인재 양성에 써달라며 진안사랑장학재단에 장학금 500만원을 기탁했다.

이강숙 대표는 “올해 꽃잔디 축제에 많은 방문객이 찾아왔다. 지역 주민의 따뜻한 애정과 깊은 관심으로 축제를 성황리에 마쳤다”며 “이번 축제에서 생긴 수익금의 일부를 지역사회에 환원하고 싶었다. 그래서 장학금을 내놓게 됐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최성용 군수권한대행은 “지역 실정을 감안하면 500만원이란 금액은 큰돈이다. 관내 학생들을 훌륭한 인재로 성장시키는 데 대단히 보탬이 될 것”이라며 “군은 기탁받은 돈을 취지에 부합하게 제대로 쓰겠다”고 답했다.

한편 진안꽃잔디동산은 이강숙 대표의 부친 이기선 전 대표가 2002년부터 가꾸기 시작한 사유 관광지다. 이기선 전 대표는 이곳을 17년 동안 사재를 털어 투자하고 관리해 현재 손꼽히는 지역 명소로 만들었다.

이기선 전 대표는 2009년 처음으로 꽃잔디를 테마로 한 축제를 열었으며 이는 이후 11년째 계속돼 오고 있다. 올해 축제는 지난 4월 13일부터 지난달 12일까지 30일간 열렸으며 8만명 넘는 관광객이 발걸음을 했다. 특히 올해엔 세계 최대 무지개떡 모양의 포토존이 축제장에 마련돼 블로그, 카페 등 SNS를 뜨겁게 달궜다.

최근 꽃잔디동산엔 일본·미국·베트남·중국·태국 등에서 오는 관광객이 급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