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4 00:53 (수)
전북경진원, 도내 우수제품 인도네시아 시장개척 성공
전북경진원, 도내 우수제품 인도네시아 시장개척 성공
  • 박태랑
  • 승인 2019.06.19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떡볶이·소스·액상차·마스크팩 등 7000만 원 상당 물품 수출
사진제공=전북경제통상진흥원
사진제공=전북경제통상진흥원

전북지역에서 생산되고 있는 떡볶이, 소스, 액상차 등의 제품이 인도네시아로 수출된다.

전북도와 전북경제통상진흥원(원장 조지훈·이하 경진원)은 도내에서 생산되고 있는 우수제품 7000만 원 상당을 인도네시아로 수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수출은 지난 2017년 전북도와 경진원이 운영한 해외바이어 초청상담회의 결과다.

수출과 함께 7월 첫째 주부터 2주 동안 AEON Mall 등 9개 현지마트에서 ‘전북 우수상품 판촉행사’가 진행된다.

조지훈 원장은 “일시적 행사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사업 연계방안을 모색하고, 내부 전문가를 활용해 관세와 수출실무 컨설팅 등 전방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10월 예정된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에도 많은 도내기업이 참가해 새로운 시장을 함께 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남섭 전북도 기업지원과장은 “대내외 경제 환경과 수출여건이 매우 어려운 상황에 놓여있지만, 도내기업 수출인력의 실무능력 향상 교육부터 자생력 있는 수출기업 육성까지 다양한 지원사업을 폭넓게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