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1 00:27 (일)
한전 전북본부 등 에너지 유관기관, 사회공헌 활동 펼쳐
한전 전북본부 등 에너지 유관기관, 사회공헌 활동 펼쳐
  • 강정원
  • 승인 2019.06.19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 주거 취약 세대 10곳 환경 개선

한전 전북본부(본부장 정은호, 전력노조 위원장 최홍철)는 19일 도내 에너지 유관기관과 함께 주거 취약 세대 주거 환경 개선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

이날 행사에는 한전 전북본부를 비롯해 조배숙 국회의원실, 익산시, 한국전기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 전기공사협회 전라북도회, 한국에너지공단 전북지역본부, 한전KDN(주) 전북지역사업처, 한전MCS 전북직할지점, 한전 전북고객감동센터, 한국전기 기술인협회 전북도회 등이 참여했다.

참여 기관들은 익산시가 선정한 주거 취약 세대(10세대)를 대상으로 4개 조로 나눠 활동에 나섰다.

주거환경 개선팀은 도배 및 장판 교체와 생필품 전달, 환경 정화 및 화단 잡초 제거, 냉장고 정리 등을 실시하고, 전기안전 점검팀은 전기 안전점검을 비롯한 노후 전기 설비 교체, LED 조명 기구 설치 등을 담당했다.

또 에너지 컨설팅팀은 전기요금 절약을 위한 가정용 태양광 설치(320W)와 전기요금 절감 방안 등을 담당하고, 인성지도팀은 보편적인 가정의 청소년과의 교육 격차를 해소하고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해 컴퓨터를 기증한 후 활용법을 안내했으며, 진로에 대한 상담과 인성 지도 등을 각각 시행했다.

정은호 본부장은 “주거 환경 개선 활동을 지속적인 중점사업으로 선정·추진해 사회적 배려 대상자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