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24 00:53 (수)
완주~전주 출퇴근 빨라진다…삼례 하리교 25일 개통
완주~전주 출퇴근 빨라진다…삼례 하리교 25일 개통
  • 김재호
  • 승인 2019.06.20 15:1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리교 전경사진
하리교 전경사진

완주 삼례, 봉동과 전주 북부권을 잇는 삼례 하리교가 오는 25일 정식 개통된다.

삼례 하리교는 완주군 하리와 전주시 전미동을 연결하는 만경강 주요교량으로, 폭 8m, 2차로로 1988년 가설됐지만 교통량이 크게 증가하고 특히 중대형 차량 통행이 어려워 인근으로 6km를 우회해야 했다.

이에 완주군과 전주시가 2016년 6월부터 총사업비 240억원(국비 120억, 전주 60억, 완주 60억)을 투입해 2차로였던 교량을 철거하고 총연장 404m, 폭 22m의 4차로 규모로 재가설하는 공사를 해 왔다.

완주군 관계자는 “주변지역 개발로 교통량이 크게 증가, 하리교 재가설이 필요했다”며 “상습정체에 시달리던 완주와 전주 출퇴근 길이 뻥 뚫리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9-06-23 11:43:07
전주-완주는 딴 동네니까 왕복 버스비 현실화하고 전주시민에게 부담주지 말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