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8 11:37 (목)
전북 선수 5명,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태극마크’
전북 선수 5명,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태극마크’
  • 천경석
  • 승인 2019.06.24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혜진(수영), 김정민(양궁), 정한길·고예인(펜싱), 송건(수구)
한종원(전주대 축구부 코치), 최도선(호원대 펜싱 코치) 임원으로 출전
(왼쪽부터) 김혜진, 김정민, 정한길, 고예인, 송건 선수
(왼쪽부터) 김혜진, 김정민, 정한길, 고예인, 송건 선수

전북 체육을 빛내고 있는 5명의 선수가 제30회 나폴리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에 출전해 한국 체육의 저력을 보여주게 된다.

다음 달 3일부터 14일까지 이탈리아 나폴리에서 열리는 ‘제30회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에 전북 선수(출신) 5명이 태극마크를 달고 출전한다.

수영의 김혜진(전라북도체육회)은 이번 대회에서 메달 사냥에 나서고, 양궁의 김정민(장신대)도 금빛 화살을 쏠 예정이다. 최근 각종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 펜싱의 정한길(호원대)과 고예인(호원대)도 이번 대회에서 한국 펜싱의 매서움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군산 출신인 송건(경기도청)도 수중 핸드볼로 불리는 수구 국가대표로 경기에 출전하게 됐다.

선수뿐 아니라 전북 출신 임원 2명도 대회에 참가한다.

축구의 한종원(전주대 코치)과 펜싱의 최도선(호원대 코치)은 임원으로 이번 대회에 출전해 선수들을 격려하고 지도하게 된다.

전북체육회 최형원 사무처장은 “우리 선수들이 부상 없이 제 실력을 보여준다면 메달 획득도 어렵지 않다”며 “전북 체육 더 나아가 한국 체육의 저력을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30회 나폴리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결단식은 오는 26일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리며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