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9 15:48 (금)
국가균형발전위, 전북서 정책심포지엄 개최
국가균형발전위, 전북서 정책심포지엄 개최
  • 최명국
  • 승인 2019.06.24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만금 권역 개발과 지역혁신 전략 주제
스마트 복합산단, 신재생에너지 복합단지 등 제시

전북과 새만금의 신산업 육성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전북도는 24일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전북·새만금 권역 개발과 지역혁신 전략’이란 주제로 정책 심포지엄을 열었다.

새만금개발청과 전북혁신정책공간, 전북교수연합연구회가 공동 기획한 이번 행사에서는 국토연구원 및 전북테크노파크의 주제발표, 전문 종합토론 등이 진행됐다.

국토연구원 강호제 연구위원은 ‘전북 새만금 지역 위기 극복을 위한 복합혁신 전략’을 주제로 전북과 새만금의 경제 문제를 진단했다.

강 연구위원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스마트 복합산단, 신재생에너지 복합단지 등의 필요성을 제시했다.

전북테크노파크 이영미 정책기획단장은 ‘국가혁신클러스터와 지역 균형발전 전략’을 주제로 농생명·식품산업, 탄소·방사선 융복합소재 부품산업, 자동차·기계·조선해양 등 전북의 성장동력 산업을 설명했다.

이원택 전북도 정무부지사는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전북과 새만금의 발전 방안을 도출해 전북이 균형발전의 선두주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