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6 17:16 (화)
26일부터 장마 영향 비, 7월부터 본격적인 장마 시작
26일부터 장마 영향 비, 7월부터 본격적인 장마 시작
  • 엄승현
  • 승인 2019.06.25 2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기상지청 전망

26일부터 전북지역도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권에 들 전망이다.

전주기상지청은 이날 오후부터 전북지역이 장마전선 영향권에 들면서 27일 오후까지 10~4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본격적인 장마는 7월초인 다음주부터 시작될 것이란 전망이다.

이번 장마전선은 25일 오후 3시 기준 대만 부근 일본 남쪽 해상(북위 30도)에 위치해 있는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이 장마전선은 점차 북상, 26일 오전부터 남부지방에 영향을 미치고 전북지역에는 오후에 영향을 주겠다고 기상지청은 내다봤다.

아울러 주말에도 중국 중부에서 활성화된 장마전선이 우리나라에 접근하면서 전국에 장맛비가 내릴 전망이다.

전주기상지청 관계자는 “특히 26일 오후와 27일 새벽에는 남쪽으로부터 고온다습한 공기가 강하게 유입돼 장마전선 상에 발달한 비구름대가 강해져 국지성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며 “장마기간 비 피해가 없도록 일기예보 활용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