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6 00:25 (월)
트럼프 “오바마 행정부가 했던대로 했다면 전쟁상황 있을수도”
트럼프 “오바마 행정부가 했던대로 했다면 전쟁상황 있을수도”
  • 김준호
  • 승인 2019.06.30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럼프 “2년반 전과 비교하면 엄청나게 많은 진전 이룬 것”
“제가 대통령 당선이 되기 전 상황은 굉장히 안 좋은 상황”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오후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공동기자회견 중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오후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공동기자회견 중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방한기간 중 북미정상회담을 비롯해 한반도 평화무드 조성에 자신이 기여한 역할을 잇따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30일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 뒤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2년반 전과 지금을 비교하면 엄청나게 많은 진전을 이룬 것이 사실”이라며 “만일 오바마 행정부가 했던 것, 그런 상황으로 나아갔다면 지금 우리는 전쟁·분쟁 상황에 있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왜 북한에 가려고 하는지’라는 질문에 대한 답변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회견 모두발언에서 “오바마 대통령도 사실 이런 일(북미 정상 회담)을 이루어내지 못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아마 오바마 대통령을 만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바마 행정부에서는 이를 굉장히 원했던 것으로 알고 있지만 성사되지 않았다”며 “뭔지 모르겠지만 저희 양자 간에는 굉장히 좋은 어떤 친분이 있지 않나, 그래서 이렇게 성사되지 않았나 생각이 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금 내가 자신감을 가지고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한국과의 관계, 그리고 북한과의 관계가 2년 전에 비해서 훨씬 더 좋은 위치에 있다’라는 것”이라고 했다.

더불어 트럼프 대통령은 자유의집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의 회동 후 가진 회견에서도 “제가 대통령 당선이 되기 전, 2년 반 전의 상황을 돌아본다면 굉장히 안 좋은 상황이었다”면서 “한국·북한, 전세계에게도 위험한 상황이었는데, 그 후로 우리가 이루어낸 관계는 굉장히 많은 사람들에게 크나큰 의미를 가져다준다고 생각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