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6 15:55 (월)
전주월드컵골프장, 8월 말까지 한시적 ‘2인 플레이’ 허용
전주월드컵골프장, 8월 말까지 한시적 ‘2인 플레이’ 허용
  • 백세종
  • 승인 2019.07.02 2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일 당일 전화예약 통해 가능
여름철 비수기 이용 활성화 도모

전주시설공단(이사장 전성환)은 여름철 비수기를 맞아 전주월드컵골프장을 찾는 이용객들을 위해 8일부터 다음 달 30일까지 한시적으로‘2인 플레이’를 허용한다고 2일 밝혔다. 여름철 골프장은 낮 시간대가 비수기이고, 더위를 피해 이른 아침과 늦은 오후에 이용객이 몰리는 상황을 감안해서다.

골프장 운영시간은 오전 4시41분부터 오후 7시30분까지며, 2인 플레이가 가능한 시간은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2인플레이는 주말과 휴일을 제외한 평일 당일 전화예약을 통해서만 가능하다.

당일 예약을 했더라도 조인 대기자가 있을 경우 2인 플레이 팀은 의무적으로 조인을 해야 한다. 골프장 측은 보다 많은 이용객들이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평상 시 3인 이상 플레이만 허용하고 있다.

전 이사장은 “혹서기를 맞아 골프 마니아 분들에게 보다 많은 라운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월드컵골프장을 이용하는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