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19 03:03 (월)
“김승환 교육감, 찢겨진 전북 민심 회복 위해 대승적 결단을”
“김승환 교육감, 찢겨진 전북 민심 회복 위해 대승적 결단을”
  • 이강모
  • 승인 2019.07.04 20:28
  • 댓글 1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운천 의원, 도의회 브리핑룸서 기자회견
김 교육감의 독단과 무리수, 비상식적·비합리적 답변 일관
상산고가 입시학원인양 폄훼하는 가짜뉴스도 양산
"누가봐도 이해할 수 없는 평가, 청문회서 시정하고 탈락 취소해야"
4일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정운천 국회의원이 김승환 교육감의 자사고 지정취소 결정 철회를 촉구하며 원조 자사고 5곳과 상산고등학교의 평가를 비교하고 있다. 박형민 기자
4일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정운천 국회의원이 김승환 교육감의 자사고 지정취소 결정 철회를 촉구하며 원조 자사고 5곳과 상산고등학교의 평가를 비교하고 있다. 박형민 기자

분열된 전북 민심 회복과 자사고(자율형 사립고등학교)평가 불공정 논란을 해소하기 위해 김승환 교육감의 결단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바른미래당 정운천 국회의원은 4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상산고에 대한 전북교육청의 상산고등학교 자사고 지정 취소 결정을 철회해달라고 촉구했다.

정 의원은 “국회회원 20명의 서명을 받아 합리적 평가기준을 만들어줄 것을 촉구하는 서명을 김승환 교육감에게 전달했고, 상산고 문제를 지역에서 해결해줄 것을 재차 촉구한 바 있다”며 “거급된 소통 요청에도 불구하고 독단적이고 불공평한 평가지표를 바탕으로 6월 20일 재지정 취소 결정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어 “2001년 김대중 정부는 평준화에 대한 보완으로 원조 자사고 5곳을 만들었는데 상산고와 양대 명문으로 평가받는 민족사관고가 마지막으로 재지정 평가를 통과하면서 원조 자사고 중 상산고만 탈락할 위기에 놓였다”고 덧붙였다.

정 의원은 “전북을 제외한 경북, 전남, 울산, 강원교육청은 교육부 권고대로 70점 평가기준과 사회통합전형 대상자 선발을 정량평가가 아닌 정성평가로 했고 전북만 80점 기준에 사회통합전형도 강제적으로 평가했다”며 “누가봐도 이해할 수 없는 평가기준임에도 김 교육감은 유체이탈 논리로 일관하고 거짓말까지 했다”고 지적했다.

상산고와 관련한 가짜뉴스 생산도 문제점으로 지적했다.

정 의원은 “국회 교육위원회에서 여야 의원들이 전북교육청의 잘못된 평가기준을 집중 비판했지만 김 교육감은 일반고도 달성할 수 있는 점수라는 비상식적, 비합리적 답변으로 일관했다”며 “더욱이 국회라는 엄중한 자리에서 상산고 학생 360명 중 275명이 의대를 간다며 마치 입시학원인양 폄훼하는 가짜뉴스를 만들어 냈다”고 주장했다.

또 “타교육청과 다른 비합리적 평가로 인해 자사고를 일반고로 전환하려는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을 훼손시킨다는 지적도 받았다”며 “특히 사회통합전형 대상자를 자율 내지 3% 이내로 뽑으로라고 4년간 공문을 보내놓고도 권장사항인 10% 선발을 가제 평가한 행태는 독단의 극치”라고 비판했다.

정 의원은 이날 김 교육감에게 오는 8일 청문회 때 자사고 지정 취소를 철회해 줄 것을 요구했다.

정 의원은 “학생, 학부모, 교사 만족도 만점인 상산고를 살리고 찢겨진 전북 민심도 회복하고 김 교육감 스스로도 불공평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김 교육감의 재량권이 절실히 필요한 때”라며 “오는 8일 상산고에 대한 청문 절차를 통해 모두가 승리할 수 있을 길을 선택해 상산고가 전북의 자랑, 대한민국의 명문 고등학교로 남을 수 있도록 김 교육감의 결단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안지키는게 좋아 2019-07-06 06:09:19
정운천 의원님 화이팅입니다.
민심을 대변하지 않는 정당과 정치인 필요없습니다.

상산고 사태에 도민들이 격분하는데
특정당 정치인들은 약속한듯 입을 다물고 있습니다.

저도 이제 민심과 동떨어진 정당정치인에 무조건 찍지 않겠습니다.
화이팅 하세요

초록이 2019-07-05 21:46:59
애들좀 그만 놔둬라~당췌 교육이라고 뭘 잘해준게 있다고 이렇게 흔들어대는지...애들이 이땅에 태어난게 죄냐?

이해불가 2019-07-05 21:24:40
모두가 상산고에 대한 평가는 이해불가라 하는데, 왜 전북교육청만 불통인가요?

철회 2019-07-05 20:27:08
누가봐도 이해할 수 없는 평가, 청문회서 시정하고 탈락 취소해주세요. 유은혜장관께서는 현명한 판단 내려주세요.

상관없음 2019-07-05 20:22:55
전주의 상산고와는 아무 상관없는 사람입니다만 상산고는 이제 그만 괴롭히세요. 김승환교육감은 이제 전북의 수치라 생각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