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6 15:55 (월)
전북환경운동연합 “도교육청 학교 석면 공사 안전 진행 위해 교육과 민·관협의체 필요”
전북환경운동연합 “도교육청 학교 석면 공사 안전 진행 위해 교육과 민·관협의체 필요”
  • 엄승현
  • 승인 2019.07.08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환경운동연합은 8일 보도자료를 내고 “전북 도내 57개교 여름방학 기간 학교 석면 해체·제거작업이 진행되는데, 각 교육지원청과 학교별로 공사업체, 석면모니터단이 참여하는 심화 교육 진행과 석면 안전관리 민·관 협의체를 운영해야한다”고 요구했다.

환경운동연합은 자료에서 “도교육청이 석면에 대한 이해와 석면 해체·제거 작업의 기준과 작업 시 조치, 모니터단의 활동 요령에 대한 교육을 했지만 대규모 인원이 한정된 시간에서 교육되다 보니 실제 학교에서 모니터하는 과정이나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여러 문제점과 사례에 대한 해결방법들도 제시되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난 2월 단체와 전북안전사회환경모임이 군산지역 일부 학교 석면·해체제거 작업을 모니터한 결과 대부분 학교에서 가이드라인을 지키지 않았다”며 “이는 비단 군산지역만의 문제가 아닐 것이며 이런 상황에 전북도 교육청이 일회성 교육과 매뉴얼 배포의 소극적인 자세는 비판받아 마땅하다”고 질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