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9 23:28 (토)
전주시, 원도심 활력과 재생 위한 7개 단체 선정
전주시, 원도심 활력과 재생 위한 7개 단체 선정
  • 백세종
  • 승인 2019.07.08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월까지 주민이 직접 도시재생사업 시행

전주시는 침체된 구도심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한 ‘전주 원도심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에 참여할 ‘(사)꼭두’ 등 7개 팀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전주 원도심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은 ‘공간+문화=@’를 주제로 구도심 유휴공간에 문화를 접목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행,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는 주민주도 소규모 재생사업이다.

시는 공모에 참여한 12개 단체를 대상으로 △공동체성 △공익성 △효과성 △지속가능성 등을 평가한 뒤, △(사)꼭두 △수달 △전북근현대문화융합사업협의체 △착한사람들 △청춘그리다 △커넥트마케팅연구소 △푸른돌고래 등 7개 단체를 최종 선정했다.

시는 향후 선정 단체와 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11월까지 주민이 직접 도시재생사업을 시행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며, 선정된 7개 팀에는 팀당 300만원에서 최대 500만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김성수 전주시 도시재생과장은 “전주 시민들이 제안해 주신 아이디어를 직접 실현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사람중심의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의 기반을 닦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