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1-25 11:13 (토)
[100분토론] 국회 정상화, 여야는 ‘동상이몽’
[100분토론] 국회 정상화, 여야는 ‘동상이몽’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7.09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MBC
사진 제공 = MBC

오늘(9일) 밤 12시에 방송되는 MBC ‘100분토론’은 정치권에 산적해있는 각종 논란과 국회에 쌓여있는 민생·개혁 현안을 점검한다.

약 석 달 만에 국회가 정상화됐다. 여야는 지난주 교섭단체 대표연설로 첫 단추를 끼웠다. 그러나 추경과 민생·개혁 법안 처리에 이르는 길은 여전히 아슬아슬한 상황이다.

여야는 어제(8일)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충돌했다. 여당은 윤 후보자가 검찰 안팎에서 신망이 두터운 ‘검찰 개혁의 적임자’라는 평가를 한다. 노무현 정부 시절에 윤 후보자가 당시 실세들을 구속할 정도로 정치적 편향성이 없다는 판단이다. 반면, 야당은 전형적인 ‘코드 인사’라며 반발한다. 윤 후보자가 현 정권의 입맛에 맞는 정치 보복 수사를 했고, 초고속 승진 혜택을 누렸다고 비판하고 있다.

곧 있을 개각에는 더욱 격하게 충돌할 전망이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법무부 장관으로 직행할 수 있다는 전망에 벌써 정치권은 뜨겁다. 여론조사에서도 찬반 의견이 팽팽하다.

이번 주 ‘100분토론’에서는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와 조국 법무장관 기용 여부를 둘러싼 정치권 논란과 국회에 쌓인 각종 현안을 점검한다.

출연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김경진 (민주평화당 국회의원)
-김용남 (자유한국당 전 국회의원)
-유의동 (바른미래당 국회의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