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7 12:18 (수)
전북중기청, 18일까지 수출바우처 지원사업 추가 신청·접수
전북중기청, 18일까지 수출바우처 지원사업 추가 신청·접수
  • 박태랑
  • 승인 2019.07.09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김광재, 이하 전북중기청)은 오는 18일까지 중소기업이 수출에 필요한 지원을 받을 수 있는‘수출바우처 사업’에 대해 추가 신청·접수를 진행한다.

수출실적은 없지만 수출을 희망하는 내수기업도 지원대상에 포함되며, 수출실적이 있는 기업은 전년도 수출실적을 규모별 4개 구간으로 나눠 기업별로 3000만 원에서 최대 80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사업비에 대한 국비 지원비율은 기업 매출액에 따라 차등 지급된다.

매출액 100억 원 미만 기업은 총사업비의 70%, 100~300억 원은 60%, 300억 원 이상 기업은 50%가 지원된다.

지원대상으로 선정된 기업은 바우처로 지급받은 범위 내에서 디자인 개발, 전략 컨설팅, 해외규격인증, 국내외 전시회 참가 등 해외진출과 온·오프라인 마케팅 등 수출에 필요한 1000여 개 수행기관의 5000여 개 서비스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도내기업은 전북중기청 홈페이지(www.mss.go.kr/site/jeonbuk)에 게시한 신청서류를 작성해 우편 또는 방문접수로 신청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전북중기청 성장지원팀(063-210-6485)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광재 청장은 “수출바우처 사업은 중소기업이 수출에 필요한 사항을 스스로 선택해 이용할 수 있어 가장 인기가 좋은 유용한 정책”이라며 “추가지원을 통해 도내 수출기업이 한단계 성장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