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5 00:16 (일)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다시, 장맛비
[맹소영의 날씨 이야기] 다시, 장맛비
  • 기고
  • 승인 2019.07.09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시 장마가 시작됐다.

제주도 남쪽해상에서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린 가운데 제주도를 시작으로는 오전(09~12시)에는 남부지방, 오후(15~18시)에는 전국으로 확대되겠다.

이번 장맛비는 지역적인 편차가 크겠다.

며칠째 동해안 지역으로 동풍이 불어들었는데, 장마전선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으로부터 유입되는 고온다습한 공기가 상대적으로 차고 습한 동풍을 만나 강원영동과 경상 동해안 지역으로 100mm 이상의 강한 비를 퍼붓겠다.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매우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어 산사태와 축대붕괴 등 비 피해가 없도록 주의해야겠다.

내일까지 예상되는 비의 양은 강원영동에 50~150mm(많은 곳 200mm 이상),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경상도, 제주도는 20~60mm(많은 곳 경상해안 100mm 이상) 우리 지역을 포함한 그 밖의 전국은 10~40mm가 되겠다.

이번 장맛비는 내일 아침 전라도와 경남, 제주도를 시작으로 저녁에는 전국 대부분 지방에서 그치겠다.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