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8 11:37 (목)
대학생들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SNS로 함께 알려요"
대학생들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SNS로 함께 알려요"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7.11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항에 설치된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홍보 부스 / 사진 제공 = 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인천공항에 설치된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홍보 부스 / 사진 제공 = 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지난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앞서 진행한 '평창 SNS 홍보단'의 단체 사진 / 사진 제공 = 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지난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앞서 진행한 '평창 SNS 홍보단'의 단체 사진 / 사진 제공 = 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대한민국 홍보 연합 동아리 `생존경쟁`과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의기투합해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SNS로 국내외에 알린다고 11일 밝혔다.

연합 동아리 `생존경쟁`은 25년전 서 교수가 창단하여 지금까지 `평창 SNS 홍보단`, `인천 AG 홍보단` 등 세계적인 스포츠 축제가 열리는 도시를 다니며 꾸준한 홍보활동을 해 왔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동아리 후배들과 대학생 SNS 인플루언서들을 선발하여 올림픽, 월드컵, 육상대회와 더불어 세계 4대 스포츠 축제인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국내외에 홍보하기 위해 12일 광주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개막식에 맟춰 이번 대회의 붐 조성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었고, SNS를 통해 직접 광주를 방문하지 못하는 국내외 젊은이들에게 이번 축제를 널리 홍보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특히 동아리 회장을 맡은 왕지영(덕성여대) 씨는 "수영대회 결과는 언론에서 다 확인할 수 있기에 우리는 경기 외적인 `문화 콘텐츠` 홍보에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이번 `광주 FINA 홍보단`은 12일 오전 아티스틱 수영을 직접 관람하여 대한민국 선수뿐만이 아닌 다른 나라 선수들도 함께 응원하는 `글로벌 응원전`을 펼칠 예정이다.

이후 광주의 맛집 소개, 관광지 소개 등을 SNS로 전파할 계획이며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관, 구 전남도청 등도 방문하여 광주의 역사도 함께 소개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광주 FINA 홍보단`은 총 25명으로 꾸려졌으며 모든 비용은 동아리 `생존경쟁`을 졸업한 선배들이 십시일반 모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