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2 01:18 (목)
정동영 “제3지대론 실체 없어…대변화추진위원회 만들어야”
정동영 “제3지대론 실체 없어…대변화추진위원회 만들어야”
  • 김세희
  • 승인 2019.07.15 20:0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전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
정동영 의원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가 당내 대변화를 추진하는 위원회를 만들어 제3지대의 실체를 형성하기 위한 노력을 제안했다.

정 대표는 15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아직도 최고위가 정상화되지 않은 부분에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대표는 “당내 많은 의원들이 요구하고 있는 제3지대론은 현재 실체가 없다”며 “실체를 형성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며, 당의 큰 변화를 추진하기 위한 대변화추진위원회 설치를 제안한다”고 말했다.

이어 “당내 현역의원과 원외위원장을 망라해서 대변화추진위원회를 만든 뒤 제3지대 형성과 당 대 당 통합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이를 통해 평화당의 외연이 확장되고 확실한 존재감을 드러낼 수 있는 길을 찾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당의 운명을 결정할 16일 의총을 앞두고 제3지대론을 주창하고 있는 반당권파 의원들에게 내놓은 제안으로 분석된다. 이날 의총에서 어떤 결과가 나올 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장동호 2019-07-18 18:37:58
유성엽은 무소속 체질이다.
가는곳 마다 분당 분당 분당!

무소속 3선했으면
정당도 필요없다.
왜 들어와서 또 분탕질?

전북정치 말아먹지 말고
분수좀 알아라.

박지원 졸개정치의 하수인으로 사는것
더이상 못봐준다.
전북인은 유성엽의 처신을 지켜보고 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