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2 01:18 (목)
[최명희 문학관과 함께하는 어린이시 읽기] 삼겹살 데이
[최명희 문학관과 함께하는 어린이시 읽기] 삼겹살 데이
  • 기고
  • 승인 2019.07.16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우석 전주 완산서초 5학년
김우석 전주 완산서초 5학년

오늘은 삼겹살 먹는 날

벌써, 입안에 군침이 돈다.

 

가족들이 하나둘 모이고

불판 위에 삼겹살이 익어 가면

젓가락 전쟁이 시작된다.

 

꼬들꼬들 익기도 전에

젓가락과 젓가락은

잡거나 뺏기거나

 

삼겹살을 더 많이 먹지 못한

나는 기분이 삼겹삼겹하다.

 

▲전주시립완산도서관 주최로 금호작은도서관에서 시창작 특강을 하고 있습니다. 소재만 주면 아무 제약 없이 자신의 감정을 백지에 옮기는 아이들. 그들의 영혼은 아주 맑았습니다. 아이들에게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써 보라고 했습니다. 우석이는 삽겹살을 좋아한다며 ‘삼겹삼겹’ 웃었습니다. -박월선 (동화작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