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5 00:16 (일)
정읍 등 전북 5개 시·군 중학교, 남녀공학 전환 추진
정읍 등 전북 5개 시·군 중학교, 남녀공학 전환 추진
  • 김보현
  • 승인 2019.07.16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교육청이 전북 중학생들의 학교 선택권을 확대하고, 원거리 통학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중학교 남녀공학 전환을 추진한다.

지역 내 동·읍 단위에 남녀공학 중학교가 없는 시·군 중학교가 주요 전환 추진 대상으로, 정읍·고창·김제·익산·부안 등 5개 지역이다.

이에 전북교육청은 17일 정읍을 시작으로 18일 고창, 23일 김제, 24일 부안, 26일 익산에서 해당지역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 지역주민 등을 대상으로 공청회를 열어 남녀공학 전환 정책방향에 대해 논의한다.

전북교육청은 공청회와 설명회, 설문조사 등을 통해 의견 수렴을 거친 뒤, 올 하반기부터 희망학교를 대상으로 남녀공학 전환을 추진한다. 2020년에 전라북도 도립학교 설치 조례를 개정하고 ‘중학교 학교군·중학구 고시’를 개정해 2021년에 전환을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중학교 남녀공학 전환은 중학교 선택기회 확대, 원거리 통학여건 개선은 물론 학생들의 학교생활 만족도 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특히 남녀공학은 단순히 좋다, 싫다는 선호의 문제가 아니라 양성평등교육, 민주시민교육 실현, 보편적 교육 지향이라는 교육의 당위성 측면에서 바라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