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2 11:09 (목)
5월 금융기관 여신 증가폭 축소, 수신은 확대
5월 금융기관 여신 증가폭 축소, 수신은 확대
  • 강정원
  • 승인 2019.07.18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은 전북본부, 동향 발표

지난 5월 전북지역 금융기관의 여신은 전월보다 증가폭이 축소했으며, 수신의 증가폭은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은행 전북본부가 발표한 ‘2019년 5월 중 전북지역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에 따르면 5월 말 현재 전북지역 금융기관의 총여신은 53조 2141억 원이며, 총수신은 75조 9970억 원이다.

5월 중 여신은 전월보다 2581억 원이 증가했으나, 증가폭은 전월(4129억 원)보다 축소했다.

수신의 경우 전월보다 1조 7209억 원이 증가했으며, 증가폭 역시 전월(9779억 원)보다 확대됐다.

한은 전북본부 관계자는 “계절성의 영향을 받아 4월에 기업대출이 증가하는 반면 5월은 상대적으로 덜 증가하면서 여신 증가폭이 축소된 것으로 분석된다”면서 “수신의 경우 지난해와 같은 수준으로, 국민연금 등으로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5월 말 현재 금융기관 기업대출 잔액은 24조 5100억 원으로, 4월 말 대비 2477억 원이 증가했으며, 가계대출 잔액은 25조 1150억 원으로, 전월 말 대비 535억 원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