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2 13:59 (목)
전북 태풍 예비특보 해제…"아직 접수된 비 피해 없어"
전북 태풍 예비특보 해제…"아직 접수된 비 피해 없어"
  • 연합
  • 승인 2019.07.20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반도를 지나는 태풍 '다나스'가 20일 오후부터 열대저압부로 약화할 것으로 예상돼 전북은 순창, 남원, 정읍, 임실, 고창, 장수에 내려진 태풍 예비특보가 해제된 상태다.

 전주기상지청에 따르면 현재 전북은 태풍 영향권에 든 가운데 흐리고 대부분 지역에서 시간당 5mm 내외 비가 내리고 있다.

 전날부터 내린 강수량은 남원 뱀사골 56㎜, 남원 13.5㎜, 고창 11㎜, 익산 7.7㎜, 군산 4.3㎜, 전주 4㎜ 등이다.

 비는 내일 오전까지 50∼100㎜가량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전주기상지청은 태풍 진로에 따라 강수 지역과 예상 강수량의 변동성이 큰 만큼, 발표되는 기상정보나 태풍정보를 참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기상지청은 "태풍이 약해졌지만 많은 비를 뿌려 계곡이나 하천에서는 급격히 물이 불어날 수 있으니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전북도 재난상황실에 따르면 현재까지 태풍에 의한 피해 접수는 없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