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5 00:16 (일)
군산시, 수산물 유통·가공사업 현대화 구축
군산시, 수산물 유통·가공사업 현대화 구축
  • 이환규
  • 승인 2019.07.21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산물처리저장시설 내달 준공식
군산시수협 수산물처리저장시설
군산시수협 수산물처리저장시설

군산시가 수산물 유통·가공 현대화 시설을 구축함에 따라 지역 수산업의 재도약이 기대된다.

시에 따르면 소룡동에 위치한 군산시수협 수산물처리저장시설 건립 공사가 최근 완료돼 내달 중 준공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냉동·냉장 처리시설 확충에 따른 대형어선 위판이 가능해졌을 뿐 아니라 기존 냉동 창고의 수용능력 포화로 타 지역에서 위판을 하던 어민들의 불편도 크게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수산물처리저장시설은 지상 2층, 연면적 3813㎡로 총 사업비 90억원(국비 27억·시비 27억·자부담 36억)이 투입됐다.

이곳은 동결시설, 냉동·냉장시설 등을 갖추고 있으며 냉동 수산물은 최대 46톤, 냉장 수산물의 경우 최대 4232톤까지 저장할 수 있다.

지난 2017년 시는 지역 수산물 냉동·냉장시설의 소규모 및 노후화에 따른 처리저장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적극적인 국비 활동을 벌여 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수산물 처리저장시설의 건립으로 군산지역에서 생산되는 수산물을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공급하는 동시에 성어기 수급조절을 통해 최고 품질을 자랑하던 옛 명성을 되찾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신선도 제고와 안정적인 판로 확보 및 유통비용 절감을 통해 관광객 유치는 물론 어가소득 증대와 유통질서 확립 등도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시 관계자는 “수산물 가공 및 유통산업 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국내·외 판매 소득을 증대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해망동에 위치해 있는 수산물종합센터도 환경개선과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부터 2021년까지 4년간 총 125억원을 투입해 해양수산 복합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