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2 13:59 (목)
NH농협은행 전북본부, 2년 연속 상반기 ‘종합업무평가 1위’ 달성
NH농협은행 전북본부, 2년 연속 상반기 ‘종합업무평가 1위’ 달성
  • 박태랑
  • 승인 2019.07.21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장근 본부장
김장근 본부장

NH농협은행 전북본부(본부장 김장근)는 중앙본부가 주관한 상반기 종합업무평가에서 1위를 달성했다.

이로써 전북본부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를 차지하게 됐다.

전북본부는 지난해 1월 김장근 본부장 취임 이후 ‘고객과 도민에게 사랑받는 은행’을 목표로 지역사회 금융공급 역할에 앞장서며 각 부문의 사업역량을 집중한 결과, 타 도에 비해 열악한 지역경제 상황에서도 지난해에 이어 상반기 종합업무평가 1위를 차지하는 성과를 거뒀다.

전북본부는 지역 중소기업·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올 상반기에 8200억 원의 기업자금을 신규로 지원했다.

특히, 전북신용보증재단에 15억 2300만 원의 기금을 출연하고, 0~2%대의 저금리 협약대출 700억 원을 지원하는 등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우산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또 서민주거안정을 위한 주택자금대출은 상반기중 전년 동기대비 38% 증가한 2800억 원을 공급하는 등의 성과를 보였다.

김장근 본부장은 “2년 연속 1위 달성의 가장 큰 원동력은 전북도민과 고객의 사랑과 관심 덕분”이라며 “건강한 은행·지속성장하는 은행·지역과 함께 발전하는 은행을 목표로 임직원 모두가 합심해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