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5 16:11 (일)
소상공인·자영업자, 서류 2장으로 사업자금 대출 가능
소상공인·자영업자, 서류 2장으로 사업자금 대출 가능
  • 강정원
  • 승인 2019.07.23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신보중앙회, 보증신청 서류 대폭 간소화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사업자금을 대출 받을 때 필요한 서류가 2종류로 간소화된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신용보증재단중앙회는 지역신용보증재단에 보증을 신청하는 소기업·소상공인의 편의를 위해 보증신청 서류를 현 8종에서 2종으로 간소화한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따라 24일부터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사업자금 대출 시 신용보증신청서와 임차계약서만 제출하면 된다.

그동안 소상공인·자영업자는 보증서 발급을 위해 신용보증신청서, 임차계약서, 사업자등록증명, 국세납세증명, 부가가치세과세표준증명, 표준 재무제표증명 등 국세청 과세자료를 준비해야 했다.

이 같은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중기부와 신보중앙회가 국세청 과세자료는 신보중앙회가 직접 발급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연간 약 300만 건의 신청서류가 간소화될 것으로 보이며, 해마다 보증공급 건수가 증가하는 것을 감안하면 파급효과는 더욱 클 것으로 전망된다.

중기부 관계자는 “서류 간소화 시행으로 1인 사업자가 많은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불편을 줄이고 생업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 마련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자영업자의 특성에 맞는 제도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