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6 15:55 (월)
‘술값 떠넘기고 욕설’ 상습 갑질 경찰 간부, 감찰 조사 착수
‘술값 떠넘기고 욕설’ 상습 갑질 경찰 간부, 감찰 조사 착수
  • 최정규
  • 승인 2019.07.25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선 경찰서 간부가 부하직원들에게 지속적으로 갑질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전북지방경찰청이 자체 감찰에 나섰다.

25일 전북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도내 일선경찰서 A 경정은 지난해부터 최근까지 자신의 직위를 이용, 직원들에게 술값을 부담하게 하고 욕설을 하는 등 지속적으로 갑질을 한 의혹을 받고 있다.

이에 직원들은 최근 “A 경정의 갑질로 인해 업무 차질이 빚어지고 힘들다”며 해당 경찰서장을 직접 찾아가 고충을 토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청 감찰계 관계자는 “현재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는 중”이라며 “사실로 드러날 경우 인사조치와 징계 등 엄중 조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