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6 15:55 (월)
전주시, ‘사회혁신 주간’ 운영
전주시, ‘사회혁신 주간’ 운영
  • 최정규
  • 승인 2019.08.01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5일~19일…3개 세션 나눠 토론

전주시가 올해부터 사회혁신 주간을 운영한다.

시는 오는 10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전주시 일원에서 그간 독립적으로 운영돼온 △행복의 경제학 국제회의 △사회혁신 한마당 △사회적경제 박람회를 하나로 엮은 ‘2019 전주시 사회혁신 주간’ 행사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사회혁신 주간의 포문은 사람·생태·사회적경제와 관련된 국·내외 전문가와 기관, 사회적경제 조직들이 대거 참여해 지역화의 비전과 경험을 공유하는 장인 ‘행복의 경제학 국제회의’가 맡게 된다.

회의는 10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지역화의 지속가능성’을 부제로 열리며 △도시재생의 지속성 △로컬푸드 △사회투자기금 활성화 방안과 민간의 역할 등 3개의 세션으로 나눠 심도 깊은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시는 이번 국제회의에서 사전에 시민평가단을 모집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는 등 5년차를 맞이한 행복의 경제학이 앞으로 나아갈 방향에 대해 모색할 방침이다.

신계숙 전주시 사회적경제지원단장은 “처음으로 시도되는 세 가지 행사의 연계로 전주만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혁신을 가미해 현실에 적용하는 대한민국 대표 혁신의 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