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1 20:41 (수)
진안 마령면, 제54회 면민의 장 수상자 선정
진안 마령면, 제54회 면민의 장 수상자 선정
  • 국승호
  • 승인 2019.08.04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송재홍·정상원·신영진·최영대 씨
(왼쪽부터) 송재홍·정상원·신영진·최영대 씨

진안군 마령면(면장 정상화)이 올해의 면민의장 수상자로 문화체육·산업·공익·애향 4개 부문에서 4명을 선정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송재홍(69·문화체육장) 씨는 마령면 민속경기 대표 선수로 활동해 오면서 군민의 날 체육대회에서 면을 종합우승으로 이끈 바 있다. 1990년 제1회 전북도민 생활체육대회 경보 경기에 가족과 함께 참가한 이후 현재까지 종횡무진이다. 도민체육대회에 10년가량 출전해 무려 8번 우승을 차지했다. 각종 도 단위 체육대회(고리걸기, 한궁)에 참가해 우수한 성적을 거둬 지역의 체육 발전과 자긍심을 고취시켰다.

정상원(70·산업장) 씨는 마이산골정보화마을 위원이자 마이산 신미원 영농조합법인 대표로 농산물 가공을 통한 수익 창출을 견인했음은 물론 지역농업 발전에 선도적 역할을 해왔다. 수박공선회마령회장을 맡아 수박 재배를 통한 농가소득 증대에 앞장섰는가 하면 호박고구마를 육성하기도 했다.

신영진(72·공익장) 씨는 퇴직 공무원이다. 마령면사무소에서 1982년 공직생활을 시작해 백운, 성수에서 최일선 공무원으로서 자발적 봉사를 실천했다. 퇴직 후엔 마령면 체육회 총무, 주민자치위원장, 이산묘사무국장, 게이트볼회장 등 활발한 사회활동을 펼치면서 면민 복지향상에 힘써왔다.

최영대(66·애향장) 씨는 마령면의 각종 행사에 적극 참여함으로써 지역발전과 화합을 이끌어 왔다. 현재 마령초등학교 개교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제13대 재전마령면 향우회장을 맡아 향우회 조직을 탄탄하게 만들었으며 이를 통한 정기 모임의 기틀을 마련했다.

시상식은 오는 15일 제54회 마령민의 날 화합행사 기념식에서 실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