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1 20:41 (수)
천사도시 전주 빛낸 6명의 으뜸자원봉사자 선정
천사도시 전주 빛낸 6명의 으뜸자원봉사자 선정
  • 백세종
  • 승인 2019.08.04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 2일 2019년 2분기 시상식 개최

전주시를 사랑과 인정이 넘쳐나는 천사도시로 만든 으뜸자원봉사자 6명이 선정됐다.

사단법인 전주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황의옥)는 지난 2일 전주시장실에서 ‘2019년 2분기 으뜸자원봉사자 시상식’ 개최하고 일반인 4명과 청소년 2명 등 6명의 으뜸자원봉사자에게 전주시장 표창을 수여했다.

‘함께 나눈 사랑! 함께 누릴 행복!’을 주제로 진행된 이번 으뜸자원봉사자 시상은 1365자원봉사 포털사이트에 등록된 전주시 자원봉사자 중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자원봉사 횟수와 봉사시간, 참여연수 등의 서류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일반인 부분에는 재난재해 지원 등 봉사활동에 힘써온 이근세 씨(46)와 곰솔나무작은도서관 도서정리 봉사활동을 전개해온 김건수 씨(47), 전주대학교 e-복지관 노인복지팀 봉사활동을 펼쳐온 이나리 씨(21·여), 효자2동 새마을부녀회 봉사활동에 나서온 이미녀 씨(49· 여)가 선정됐다.

청소년 부문에서는 전주자연생태관 안내 및 지도 봉사활동을 해온 전주대 사대부고 이다인 양(18)과 해님지역아동센터 기초학습지도 등 다양한 봉사활동에 임해온 전주공고 이주연 군(17)이 표창을 받았다.

센터는 자원봉사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내고, 다양한 인센티브 제공으로 자원봉사문화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자원봉사활동에 앞장서온 시민들에게 자원봉사자증을 발급하고 있다.

황의옥 이사장은 “전주시의 자원봉사 등록인구가 매년 증가하고 있고, 올해 들어 자원봉사자수가 20만 여명을 넘어섰다”며 “전주시가 ‘자원봉사로 선진화된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자원봉사자들이 다양한 분야의 참여하고 자원봉사의 참 의미를 품고 활동할 수 있도록 나눔 문화의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