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6 17:53 (월)
부안군, 주요 악취배출사업장·축산농가 악취저감 간담회 개최
부안군, 주요 악취배출사업장·축산농가 악취저감 간담회 개최
  • 홍석현
  • 승인 2019.08.05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은 지난달 25일과 8월 1일 관내 주요 악취배출사업장 및 40여 축산(양돈)농가를 대상으로 악취저감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악취로 인한 지역 주민의 불편과 갈등을 해소하고 해결책을 찾기 위해 마련된 간담회에서 악취 민원이 많이 발생하는 관내 악취사업장 및 양돈 농가를 대상으로 악취저감 관리요령을 설명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군은 바람방향, 기압 및 습도 등에 따라 악취가 발생하고 있어 악취방제단을 활용한 탈취제 살포 등 상황에 맞는 악취저감 방법을 지도하고 간담회를 정례화하기로 했다.

군은 전북지방환경청과 악취를 발생하는 축산시설과 새만금 수질환경 개선을 위한 합동단속을 오는 20일까지 실시할 예정이다. 또 가축분뇨 저장시설 불법 설치, 배출시설의 관리기준 준수여부 및 가축분뇨의 유출 행위와 악취발생 축산시설의 경우 현장에서 악취를 포집해 검사하는 등 강력한 단속을 벌이기로 했다.

최형인 부안군 환경과장은 “사업자 및 축산농가는 악취 없는 부안에서 살고 싶어 하는 지역주민의 바람을 무시하지 말고 꾸준한 악취저감 노력이 필요하다”며“사업자 및 축산농가의 자발적 참여와 노력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