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21 15:04 (목)
고창군, 소통으로 이어지는 현장행정 추진
고창군, 소통으로 이어지는 현장행정 추진
  • 김성규
  • 승인 2019.08.07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기상 군수, 주요사업 현장방문 추진
유기상 고창군수
유기상 고창군수

유기상 고창군수가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도 불구하고 군정 주요사업장을 방문하는 현장행정을 추진하고 있다.

유 군수는 지난 7일 람사르고창갯벌센터와 고창 갯벌식물원 조성사업 현장을 방문하여 갯벌생태계 복원 현장과 체험프로그램들을 점검했다.

특히, 최근 가장 이슈가 되고 있는 삼양사 염전부지를 방문하여 염전을 운영하고 있는 어가와의 소통의 시간을 갖고 “유네스코생물권보전지역의 핵심지역으로 천혜의 생태자원인 갯벌과 연결되는 삼양사 염전부지는 오랫동안 방치된 일부 폐염전의 경우처럼 복원력을 갖고 생태자원화 되어 다양한 해양동식물의 서식처로 환원될 수 있다”며 “염전은 우리 근대문화역사의 소중한 역사자원으로 보존가치가 높아 앞으로 의회를 비롯한 주민 등과 협력하여 보존해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해양수산부 어촌 뉴딜300 공모사업에 선정된 동호 어촌마을을 방문하여 “사업추진 시 지역협의체를 통해 주민의견을 적극 수렴했지만 미진한 부분이 있을 수 있다”며 “실시설계 완료 전에 충분히 소통하여 마을 주민이 사업추진 당사자로 참여할 수 있도록 협조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유기상 군수는 민선 7기는 군민이 군수인 시대로 모든 의사결정과정에서 군수 혼자만의 독단적 결정이 아닌 군민과 지역 및 관련 전문가와의 소통과 협업으로 결정해 나가는 거버넌스를 강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