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5 22:02 (화)
익산시, 고액·상습 체납자 자동차 공매 추진
익산시, 고액·상습 체납자 자동차 공매 추진
  • 엄철호
  • 승인 2019.08.07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40명에게 압류자동차 인도명령서 발송

익산시가 고액·상습 체납자를 대상으로 자동차 공매를 추진하는 등 체납자에 대한 관리를 강화한다.

시는 7일 자동차세 100만원 이상 고액·상습체납자 340명에게 압류자동차 인도명령서를 발송하고, 기동징수팀 활동을 통해 강제 견인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들이 체납하고 있는 지방세 8억5000여만원을 정리하기 위한 특단이다.

인도명령서를 받은 차량소유자는 30일까지 체납 지방세를 납부하거나 납부하지 못할 경우에는 압류자동차를 시에 인도해야 하며, 이를 이행하지 않는 차량에 대해서는 강제견인 후 공매처리 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성실한 납세자와의 형평성 차원에서 고의로 세금을 체납하는 상습체납자는 끝까지 추적해 밀린 세금을 받아내는 한편 자진납부 풍토 조성을 위해 다양한 납세편의시책 발굴·마련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